어둡고 밋밋한 컬러의 코트가 지겨운 당신을 위한 '체크코트' 아이템

  • 디지틀조선일보 서유남

    입력 : 2017.01.06 09:56 | 수정 : 2017.01.06 13:36

    [금주의 핫 아이템]
    추운 날씨는 밉지만 예쁜 코트를 입고 싶어 겨울을 반기는 이들도 많다. 그중 밋밋하고 어두운 컬러의 코트에 싫증이 난 사람이라면 체크 패턴 코트를 입어보자. 체크 패턴의 코트는 별다른 아이템 없이도 다양한 분위기로 연출 할 수 있어 남녀노소 사랑하는 아이템이기도 하다. 이번 겨울 추위를 막아주는 동시에 트렌디한 스타일까지 챙길 수 있는 체크코트를 만나보자.


    울 체크 테일러드 코트

    ▲ SJSJ 제공
    100% 울 소재의 핸드메이드 체크 코트로 깔끔하고 정제된 실루엣이 클래식한 무드를 전달한다. 특히 코트 중앙을 포게어 하나의 후크로 여미는 방식으로 허리의 실루엣을 잡아주어 날씬해 보이는 효과를 준다. SJSJ. 71만 5천 원.


    집업 오버사이즈 체크 코트

    ▲ 시스템 제공
    모와 면을 혼방한 오버사이즈 체크 코트. 넉넉한 핏의 오버사이즈로 체형에 구애받지 않고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양 사이드가 단추로 구성된 트임은 코트의 길이를 조절할 수 있어 활동성이 매우 좋다. 시스템. 75만 9천 원.


    트레몰로 코트

    ▲ 오즈세컨 제공
    컬러 배색이 돋보이는 체크패턴에 레터링과 플라워 디테일로 포인트를 주어 겨울에도 화사하게 착용할 수 있다. 페미닌하고 화려한 디자인으로 어두운 컬러의 이너와 함께 포인트로 연출하기 좋은 아이템이다. 오즈세컨. 75만 8천 원.


    울 체크 루즈 핏 코트

    ▲ 듀엘 제공
    울 소재의 이중직 핸드메이드 체크 코트. 잔 체크 무늬로 은은한 브라운 컬러와 함께 롱한 기장감과 투박하지 않은 루즈한 핏감이 돋보이는 제품이다. 화려하지 않은 작은 체크 패턴의 코트로 큰 체크 패턴이 부담스러운 사람에게 안성맞춤 코트로 유행을 타지 않아 오래 입을 수 있다. 듀엘. 59만 9천 원.
    컬러 믹스 체크 코트
    ▲ 폴앤조시스터 제공
    울 소재로 다양한 컬러가 믹스된 체크 코트. 숏한 길이감으로 활동성을 강조했으며 코트 하나만으로도 포인트 스타일링을 할 수 있으며 데님 팬츠나 스커트 등 다양한 연출이 가능한 것이 장점이다.  폴앤조시스터. 1백만 원대.
    블랙 & 화이트 깅엄 체크 코트
    ▲ 오즈세컨 제공
    그리드 패턴 A라인 코트
    ▲ 인터뷰스토어 제공
    큼지막한 그리드 패턴의 체크가 세련된 무드를 연출해준다. 깔끔한 브이넥 칼라에 히든 포켓이 포인트며 벨티드 디자인이 몸매의 실루엣을 강조해준다. 네이비와 그레이컬러가 깔끔함을 더해주며 정장이나 캐주얼 등 다양한 스타일로 연출할 수 있다. 커밍스텝. 25만 9천 원.
    배색 털카라 체크 코트
    LF몰 제공
    블루와 레드의 컬러감이 돋보이는 체크 코트로 넥칼라의 털이 고급스러움을 연출해준다. 모 혼방소재로 겨울철 보다 따뜻하게 입을 수 있고 넉넉한 오버 사이즈로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다. 앳코너. 42만 9천 원.
    맥시 체크 코트
    ▲ 위즈위드 제공
    레트로 적인 잔 체크 패턴이 멋스러운 맥시 체크 코트. 전체적인 느낌은 밀리터리 코트의 스타일을 기반으로 제작되어 여성적이면서 남성적인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울 혼방 소재에 본딩작업을 하여 도톰한 두께 감으로 보온성 또한 좋다. 또한, 탈부착 가능한 벨트와 함께 코디할 수 있어 다양한 연출이 가능한 롱코트다. 앤더슨 벨. 23만 9천 원.
    울 체크 롱 테일러드 코트
    ▲ 위즈위드 제공
    이태리 고급 울 체크 원단을 사용해 더욱 고급스럽고 클래식한 체크무늬와 매력적인 그린 색상의 믹스로 세련된 느낌을 연출해 준다. 매니시한 실루엣에 테일러드 더블 코트 스타일로 제작됐으며 유니크한 허리 비조 장식을 뒤에 넣어 재미를 더해 주었다. 해프닝. 59만 8천 원.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